새소식보도자료

갑작스러운 추위에 패딩 거래액 4배 급증

경량 패딩, 오리털, 기모 등 이른 수요 증가
  • 10월 들어(10/1~4) 낮과 밤 온도 차이 심해지며 겨울의류 거래액 증가
  • 경량 패딩 거래액 전년 대비 356% 증가, 기모바지도 256% 늘어
▲지그재그 입점 스토어 ’클래식블랑’에서 판매 중인 경량 패딩
▲지그재그 입점 스토어 ’클래식블랑’에서 판매 중인 경량 패딩
[2023.10.06] 최근 아침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겨울옷을 찾는 소비자가 급증하고 있다.
카카오스타일(Kakao Style, 대표 서정훈)이 운영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지그재그’에 따르면, 10월 들어(10/1~4) 경량 패딩 판매가 전년 동기 대비 4배 이상(356%) 급증했다.
추석 연휴 직후 낮과 밤의 기온 변화가 커짐에 따라 아침과 저녁에 입기 좋은 경량 패딩 수요가 급격히 증가한 것으로 볼 수 있다. 특히 4일 가을비가 내린 후 기온이 뚝 떨어질 것을 예상한 소비자들이 겨울 패션 아이템을 미리 준비하면서 관련 상품 거래액이 전체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지그재그에서는 10월 1일부터 4일까지 덕다운(오리털) 상품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64% 증가했다. 가을부터 겨울까지 입을 수 있는 스웨터와 카디건 거래액도 각각 273%, 42% 늘었으며, 겨울철 대표 아이템인 목 티셔츠 거래액도 전년과 비교해 26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온성을 갖춘 기모 소재 의류도 벌써 인기다. 같은 기간 기모바지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3배 이상(256%) 급증했다. 우수한 보온성으로 알려진 코듀로이 소재의 바지와 치마 거래액도 전년 대비 각각 64%, 209% 늘었다.
착용이 간편하면서도 체온을 높이는 데 도움을 주는 머플러 거래액은 전년 동기와 비교해 231%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모자와 목도리가 결합된 바라클라바 거래액은 271% 늘었고, 털부츠 거래액은 전년 대비 187% 증가했다.
지그재그는 가을, 겨울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는 기획전을 다양하게 진행 중이다. 10월 17일까지 패션, 뷰티, 라이프 가을 신상품과 인기 상품을 최대 90% 할인하는 ‘직잭 어텀 위크’를 진행한다. 또한 패션브랜드 ‘미쏘’의 겨울 아우터인 무스탕, 롱코트 등을 오는 7일까지 최대 30% 할인 판매하고 오늘 주문 시 다음 날 받을 수 있는 ‘직진배송’을 통해 배송한다. 이외 ‘마틸라’, ‘믹스앤매치’ 등 라이프 브랜드의 가을, 겨울 이불을 최대 75% 할인하는 ‘가을 침구 특가 기획전’도 10일까지 진행한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추석 연휴 직후 갑작스러운 날씨 변화로 겨울옷 구매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개인 취향부터 기온, 트렌드 등 외부 요인까지 실시간으로 반영해 소비자들이 원하는 상품을 선보이고 관련 기획전도 다양하게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끝)

#지그재그#보도자료

카카오스타일

진짜 수익을 실현하는 구매력 높은 고객들. No.1 스타일 커머스에서만 만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