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보도자료

지난해 거래액 2.5배 성장…60대 고객 129% 증가

  • 포스티 2023년 거래액 전년 대비 150% 증가하며 빠른 성장 중
  • 40대(64%), 50대(86%), 60대(129%), 70대 이상(161%)…전 연령대 이용자 증가
  • 라이브 방송, 전문관 개설, 중소형 브랜드 발굴 등이 성과로 이어져
notion image
[2024.03.14] 카카오스타일(Kakao Style, 대표 서정훈)이 운영하는 4050 패션 플랫폼 ‘포스티(Posty)’는 중장년층을 중심으로 이용 고객이 늘어나면서 지난해 2.5배의 거래액 성장을 이뤘다고 14일 밝혔다.
포스티가 2023년 거래액을 조사한 결과 전년 대비 15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평균 MAU(월간 활성 이용자 수)도 42% 늘어나며 패션 커머스 중 지난해 MAU 성장세가 높았던 서비스로 꼽혔다. 현재 입점 브랜드 수는 2200개, 앱 누적 다운로드 수는 약 680만 건이다.
주 고객층인 4050 세대의 이용 증가에 더해 60대 이상 시니어 고객까지 유입된 것이 거래액 성장으로 이어졌다. 지난해 포스티를 이용한 60대 고객 수는 2022년 대비 129% 급증했으며, 70대 이상 고객도 161% 늘었다. 40대와 50대 고객은 각각 64%, 86% 증가했으며, 30대도 27% 증가하는 등 전 연령대에서 골고루 성장했다. 이용 고객 수는 50대가 가장 많으며 40대, 60대, 30대, 70대 순으로 조사됐다.
1년 동안 앱을 실행한 횟수도 크게 늘었다. 지난해 고객 1인당 포스티를 실행한 횟수는 전년 대비 평균 2.6배(167%) 증가했다.
포스티는 4050 세대에 익숙한 홈쇼핑 형태의 라이브 방송, 목적성 구매에 최적화된 전문관 오픈, 신뢰할 수 있는 브랜드 소싱 등을 성장의 주요인으로 꼽았다.
지난해 10월 골프 전문관을 오픈했으며, 같은 해 11월에는 빅사이즈 전문관을 선보이기도 했다. 라이브 방송은 월평균 10회 이상 진행 중이다. 코디 팁, 정보 제공은 물론 디자이너가 직접 등장해 토크 형태의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는 등 형식을 다양화해 호평받고 있다. 포스티 MD가 직접 소싱한 브랜드 중 ‘플라라’는 지난해 단독 론칭을 통해 억대 거래액을 달성했을 정도로 중소 브랜드와의 협업도 활발히 하고 있다.
이외 개인화 추천 기술, 구매내역 확인 과정 간소화, 배송 예정일 표기 등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한 편의성 향상 및 앱 고도화도 지속 진행 중이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포스티가 빠른 성장을 이어가며 4050 세대 필수 패션 앱으로 자리 잡고 있다”며 “올해에도 유명 브랜드는 물론, 퀄리티 좋은 중소형 브랜드까지 발굴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데 힘쓸 것이며, 이를 통해 1030은 지그재그, 4050 이상은 포스티로 전 연령대 여성 스타일 쇼핑을 아우르겠다”고 말했다. (끝)

#포스티#보도자료

카카오스타일

진짜 수익을 실현하는 구매력 높은 고객들. No.1 스타일 커머스에서만 만나세요.